ad27
default_setNet1_2

LG전자, 차세대 가정용 '에너지저장장치(ESS) 출시

기사승인 2018.07.16  11:08:44

공유
default_news_ad1

ad26

ⓒLG전자

[주간시사매거진 = 정대윤 기자]LG전자가 독일에 차세대 가정용 에너지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 신제품을 출시했다. 독일은 세계 최대의 가정용 ESS 시장이다.

LG전자가 16일 독일에 출시한 차세대 가정용 ESS 신제품(모델명: GEN1.0VI)은 △여러 변환장치를 통합한 ‘범용성’ △배터리 용량을 늘릴 수 있는 ‘확장성’ △시스템 전체에 대한 ‘차별화된 사후관리’ 등을 모두 갖췄다.

5kW급 하이브리드 전력변환장치(PCS: Power Conversion System)는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된 직류 전력을 가정에서 사용하는 교류로 바꿔주는 ‘태양광 인버터’와 생산된 전력의 출력을 조절해 배터리에 저장하고 교류로 바꿔주는 ‘배터리 인버터’ 기능을 하나로 합친 제품이다.

기본 배터리는 6.4킬로와트시(kWh) 용량인데 배터리팩 2개를 연결하면 12.8kWh까지 용량이 늘어난다. 4인 가족이 하루에 사용하는 전력량이 10~15kWh 정도임을 감안하면 배터리팩 2개만으로 하루에 사용하는 전기를 충당할 수 있다.

특히 LG전자는 독일 현지에서 가정용 ESS 관련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유일한 업체이기 때문에 태양광 모듈부터 PCS, 배터리까지 전체 시스템에 대한 차별화된 사후관리도 가능하다.

LG전자는 2010년부터 독일에 가정용 태양광 모듈을 공급하고 있으며 재작년부터 가정용 ESS를 공급하기 시작했다. LG전자는 성능과 확장성이 대폭 향상된 신제품을 앞세워 독일 시장 공략을 강화함은 물론 유럽 주요 국가들로 순차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주간시사매거진 = 정대윤 기자 sisa@weeklysisa.co.kr]

 

 

<저작권자 © 뉴스토피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