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신동빈, 대표직 자진 사퇴 압박

기사승인 2018.02.21  13:16:09

공유
default_news_ad1

- 日롯데홀딩스 이사회 개최…신 회장 해임 등 논의

   

[뉴스토피아 = 정상원 기자] 재계에 따르면 롯데홀딩스는 21일 오후 이사회를 열고 신동빈 회장의 대표이사직 해임안건을 포함한 현안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신 회장의 자진 사퇴 압박이 커졌다.

ad26

현재 신 회장은 뇌물공여 혐의로 2년6월형의 실형을 선고받고 구속 중이어서 스스로 책임을 지고 이사직에서 스스로 물러날지 주목된다.

일본 롯데홀딩스의 경영권은 지분구조상 사실상 한일 롯데그룹 전체를 좌지우지할 수 있는 영향력을 쥐고 있어 신 회장이 해임되면 한국 롯데가 진행할 인수·합병(M&A)이나 신 사업 등에 대해 일본 경영진이 간섭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신 회장이 해임될 경우 현재 공동 대표인 쓰쿠다 다카유키(佃孝之) 사장 단독 대표 체제로 전환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호텔롯데 지분은 일본롯데홀딩스(19.1%)와 일본롯데홀딩스가 100% 지분을 소유한 L투자회사(72.7%) 등 일본 회사가 99%를 보유하고 있다.


[뉴스토피아 = 정상원 기자 / jsw@newstopia.co.kr]

<저작권자 © 뉴스토피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