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default_setNet1_2

北 “신형 ICBM 화성-15 발사 성공”

기사승인 2017.11.29  14:09:49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정은 “국가핵무력 완성의 대업이 실현됐다”

   

[뉴스토피아 = 정대윤 기자] 북한은 29일 김정은 위원장이 참관하는 가운데 미국 본토 전역을 타격할 수 있는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5형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이날 정부성명을 통해 "새형의 대륙간탄도로켓 화성-15형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TV가 중대보도로 알렸다.

ad26

성명은 "화성-15형은 미국 본토 전역을 타격할 수 있는 초대형중량급 핵탄두를 장착할 수 있다"며 "7월 발사한 화성-14형보다 전술적, 기술적 특성이 훨씬 우월한, 로켓 무기체계 개발의 완결단계에 도달한 가장 위력한 대륙간탄도로켓"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성명은 "로켓은 예정된 비행궤도에 따라 53분간 비행하며 조선동해 공해상의 설정된 목표수역에 정확히 탄착됐다"며 "정점고도 4475㎞까지 상승해 950㎞ 거리를 비행했다"고 밝혔다.

또한 성명은 "김정은 동지는 화성-15형의 성공적 발사를 지켜보며 오늘 비로소 국가핵무력 완성의 역사적 대업, 로켓강국 위업이 실현됐다고 선포했다"며 "화성-15형 시험발사 대성공은 미제와 추종세력의 악랄한 도전과 겹쌓이는 시련속에서도 당의 병진노선을 충실하게 받들어온 조선인민이 쟁취한 값비싼 승리"라고 선전했다.

그러면서 성명은 "전략무기 개발과 발전은 전적으로 미제의 핵공갈 정책과 핵위협으로부터 주권과 영토를 수호하고 인민의 평화로운 생활을 보위하기 위한 것"이라며 "우리 국가의 이익을 침해하지 않는 한 그 어떤 나라와 지역에도 위협으로 되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다시금 엄숙히 성명한다"고 강조했다.

성명은 아울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책임 있는 핵강국이며 평화애호국가로서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기 위한 숭고한 목적의 실현을 위하여 자기의 모든 노력을 다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토피아 = 정대윤 기자 / nwtopia@newstopia.co.kr]

<저작권자 © 뉴스토피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