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故 김광석 친형 경찰 출석 “진실 밝히고 싶다”

기사승인 2017.09.27  14:00:17

공유
default_news_ad1
   

고 김광석 친형 경찰 출석 “진실 밝히고 싶다”[뉴스토피아 = 남희영 기자]가수 고(故) 김광석씨의 친형인 김광복씨가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조카 고(故) 김서연 양 사망사건의 재수사의 조사를 받기 위해 고발인 신분으로 소환조사에 출석했다.

ad26

김씨는 이날 경찰에 출석하면서 김광석씨의 부인인 서해순씨의 말에 거짓이 많고, 진실을 밝히고 싶다는 입장을 전했다.

최근 조카의 사망소식을 들은 심경을 묻는 질문에 “많이 놀랐다. 많이 놀랐고 하나밖에 안 남은 광석이 혈육인데 광석이 흔적이 사라졌다고 생각하니까 좀 마음이 많이 아프다”며 “어렸을 때부터 광석이 죽고나서 미국에 3년 동안 떨어져 있었잖나. 그때 애가 혼자 얼마나 참 외로웠겠나. 그렇게 힘들게 생활을 했고 죽는 과정도 폐렴이라고 하니까 진짜 너무 불쌍했다”고 말했다.

김씨는 서연양이 2007년 12월 23일 사망한 것으로 밝혀지면서 지난 21일 서연양 사망에 대한 재수사가 필요하다며 서울지방검찰청에 서씨를 상대로 고소·고발장을 제출했다.

 

[뉴스토피아 = 남희영 기자 / nhy@newstopia.co.kr]

<저작권자 © 뉴스토피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중요기사

default_side_ad2

100대 명의
더보기+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